• 모유 수유를 결정했다면 신경 써야 할 엄마의 식생활

    건강한 모유를 원한다면 자연 상태의 식물성식품만 먹어야 아기 젖을 먹일 때는 음식을 잘 가려서 먹어야 합니다. 아기에게 무엇이 필요한지를 먼저 생각해야 합니다. 내가 싫어도 필요하다면 먹어야 합니다. 아기를 낳아 모유 수유를 하는 분들은 식생활에 관심이 많을 겁니다. 동물성식품에 들어있는 해로운 성분 먹이지 말아야 모유 수유를 한다면 엄마가 먹는 음식이 바로 아기가 먹는 젖입니다. […]

  • 임신을 했다면 신경 써야 할 임신부의 식생활

    식물성식품만 먹는 것이 태아와 산모 건강에 가장 좋아 임신한 여성은 절대로 동물성식품을 먹으면 안 됩니다. 동물성식품을 안 먹는다고 태아가 잘 자라지 않는 건 아닙니다. 아기를 가졌을 때 어떤 음식을 먹어야 될까요? 무엇보다 신경이 쓰이는 문제입니다. 임신했을 때 고기를 먹어야 할까? 홀몸인 경우에는 약간 문제가 생겨도 자기 책임입니다.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면 됩니다. 하지만 뱃속 […]

  • 채소를 갈아서 즙으로 먹는다는 것

    간이나 콩팥병이 있으면 채소즙 먹을 때 주의해야 간이나 콩팥이 나쁜 사람은 채소를 먹을 때 주의해야 합니다. 채소 성분을 너무 많이 먹으면 간이 해독을 다 하지 못합니다. 또 콩팥에서 배설을 시키지 못해서 문제가 생깁니다. 이번 시간에는 채소즙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채소즙을 흔히들 녹즙이라고 부르는데요. 채소즙과 녹즙은 같지 않습니다. 채소는 날것으로 먹는 것이 가장 좋다 녹즙이란 […]

  • 약을 먹으면 그때뿐, 반복되는 방광염을 해결하고 싶어

    일시적인 효과 아니라 평생 나를 도와줄 방법 찾은 것 같아 그동안 제가 알고 있던 의학상식은 허상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오히려 병을 악화시키는 방법을 해온 것은 아닌가, 생각이 들었습니다. _ 김00 (65세, 방광염) ※ Q. 황성수 힐링스쿨에 참여한 이유는? 저는 방광염을 앓아왔습니다. 1년에 6~7번씩 병원에 다녔습니다. 하지만 약을 먹고 그냥 그때만 치료를 하곤 했습니다. 나름 […]

  • 채소는 어느 부위를 먹는 것이 좋을까요?

    채소를 먹을 때는 잎이 중심이 되어야 뿌리를 먹는 식물들은 뿌리와 잎을 모두 먹는 것이 좋습니다. 잎은 버리고 뿌리만 먹는 것은 옳은 선택이 아닙니다. 채소에 대한 궁금증을 가진 분들이 많습니다. 채소는 어떤 부위를 먹는 것이 좋을까, 한 끼에 몇 종류나 먹어야 할까, 이런 궁금증들이 있을 수 있습니다. 채소의 영양분이 만들어지는 부분은 잎 채소는 잎을 […]

  • 해롭다는 우유 대신 두유를 마시는 것에 대해

    현미, 채소, 과일만 먹어도 단백질 섭취는 충분해 두유는 먹어도 그만, 안 먹어도 그만입니다. 그래도 조금만 드시기 바랍니다. 공장에서 나온 건 먹지 말아야 합니다. 우유가 해롭다는 사실을 이제는 많이 알아가는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두유는 어떨까요. 콩에는 기름이 너무 많이 들어있어 간혹 우유를 먹지 않으면 단백질이 부족하지 않을까 걱정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식물성식품만 먹으면 단백질이 부족해지기 […]

  • 글루텐 프리 제품, 글루텐은 죄가 없다

    단백질 많이 들어있는 동물성식품, 콩, 견과류가 문제 글루텐 때문이 아니라 단백질이 많이 들어있기 때문에 문제가 됩니다. 글루텐만 뺀다고 문제가 해결되는 건 아닙니다. 전체 단백질 양이 적은 음식을 먹어야 하는 것입니다. 요즘 글루텐 프리 식품이 유행하는 것 같습니다. 각종 알레르기의 원인이 되는 글루텐 글루텐은 모든 식품에 다 들어있습니다. 그런데 밀, 메밀, 호밀, 귀리 같은 […]

  • 바르게 알고 지키는 것이 결과에 가까이 가는 것

    약과 인슐린 끊고 혈당 수치 정상 범위 내에서 관리하게 돼 사실 처음에는 조금 의심이 있었습니다. 식사 조절만으로 어떻게 체중을 줄이고 병까지 해결할 수 있는지 궁금했는데요. 박사님이 말씀하신 내용을 실제로 체험하게 됐습니다. _ 김00 (47세, 당뇨) ※ Q. 황성수힐링스쿨에 참여한 이유는? 저는 평소 질환을 많이 가지고 있었는데요. 병원에서는 특별히 고칠 수 있는 방법이 없다고 […]

이전112345678910/10···111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