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전인 줄 알았던 콜레스테롤, 식습관이 원인

    잘못된 식습관, 고기를 많이 먹지 않아도 비만할 수 있다 비만이 유전적으로 오는 것이 아니고 식습관으로 왔다는 것을 확실하게 아는 계기가 됐습니다. _ 김00 (61세, 비만) ※ Q. 황성수힐링스쿨에 참여한 이유는? 저는 남편이 36년 교직 생활을 마무리하면서 하프타임을 준비하던 중이었습니다. 첫째로 제가 건강해야 무엇을 하지 않습니까. 그래서 ‘건강관리를 어떻게 하면 잘할까?’ 생각하다가 유튜브를 통해 황성수 박사님의 […]

  • 비만과 고지혈증, 몸뿐만 아니라 마음가짐도 달라져

    지난날의 잘못된 식습관 대신 현미식물식 지켜갈 것 “평소 같으면 힘이 날까 싶을 정도의 야채와 과일을 먹고도 산책이나 운동할 때 몸이 가벼워 힘들지 않게 걸을 수 있었습니다.” 이정연 (가명, 황성수힐링스쿨 65기) 안녕하세요. 저는 경기도 일산에서 온 이정연입니다. 비만과 고지혈증, 채소와 과일만 먹고 생긴 변화 저는 남편의 갑작스러운 권유로 힐링스쿨에 오게 되었습니다. 여기 오기 전까지는 가서 살을 […]

  • 약 때문에 방심하게 되는 약의 심리적 부작용

    당뇨와 고혈압, 약을 먹고 안심하는 사람들 약을 먹은 사람들이 안심하는 것이 또 다른 부작용이라 생각되어 ‘약의 심리적인 부작용’이라고 이름을 붙여봤습니다. 약, 심리적인 부작용도 있어 여러분, 약의 심리적 부작용이라는 말을 들어보셨습니까? 제가 만들어낸 말이라서 못 들어보셨을 수도 있습니다. 우리나라에 고혈압 환자가 참 많습니다. 고혈압과 당뇨약을 드시는 분이 많지 않습니까. 그러나 고혈압약이나 당뇨약의 심리적 부작용에 대해서 알아볼 […]

  • 음식을 가리면 커피도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다

    커피 끊기, 음식을 가려 먹으면 수월해 현미, 채소, 과일을 먹어서 몸이 깨끗해지면 커피와 같은 성분들이 몸을 굉장히 자극해서 ‘다시는 안 먹어야지.’라고 생각합니다. 현대인이 좋아하는 커피 여러분, 커피 다 좋아하시죠? 밥은 안 먹어도 커피는 마셔야 한다는 분도 많습니다. 밥값보다 커피값이 더 많이 드는 사람도 있습니다. 또 커피를 하루에 10잔씩 마시는 사람도 봤습니다. 이런 사람은 밤에 잠자기가 […]

  • 점점 나빠졌던 당뇨, 정확한 지식으로 건강에 대한 자신감 얻어

    내 건강은 내가 지킨다, 실천할 수 있는 용기를 얻은 시간 “앞으로 노년 건강에 대한 자신감, 더 나아가 가족 건강을 책임질 수 있는 지식을 얻게 되어 정말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신용우 (가명, 황성수힐링스쿨 64기) 저는 송파에서 온 신용우입니다. 삶에 위기감 느꼈으나, 쉽지 않은 실천 재작년 당뇨 판정 후 살도 못 빼고, 수치도 점점 나빠졌습니다. 약이 하나씩 늘면서 […]

  • 음식을 가리면 효과적으로 담배를 끊을 수 있다

    음식의 종류를 가리면 담배 끊기가 수월하다 몸이 깨끗해지면 해로운 것에 대한 반응이 아주 심하게 나타납니다. 그러면 괴로워서 그걸 안 하게 됩니다. 몸이 깨끗해지면 해로운 것 안 하게 돼 요즘 담배 피우는 사람의 비율이 점점 줄어들어서 참 다행입니다. 그런데 염려스러운 것은 여성의 흡연율은 조금씩 올라가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담배를 끊기 위해서 많이 노력하지만, 실패한 사람이 대단히 많습니다. […]

  • 암과 체중감소, 우리가 배워야 할 것은

    우리 몸속에 암이 자라지 못하게 하려면 우리 몸에 먹을 것, 영양분이 필요 이상으로 많으면 암이 잘 자라게 돼 있습니다. 암에 걸리면 체중이 줄어드는 이유 사람들은 갑자기 짧은 기간에 체중이 많이 빠졌다고 하면 걱정합니다. 그래서 병원에 가는데, 갈 때 두 가지 병을 염두에 둡니다. 바로 암이나 당뇨병입니다. 암이 있으면 체중이 줄어듭니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요? 암은 칼로리를 […]

  • 류마티스 관절염, 이틀에 한 번 독한 약부터 차례로 줄여

    류마티스 관절염, 약의 부작용이 우려되어 시작한 현미채식 제일 독한 약부터 한 알씩, 한 알씩 끊었습니다. 지금은 통증이 전혀 없습니다. _ 이00 (57세, 류마티스 관절염) ※ Q. 황성수힐링스쿨에 참여한 이유는? 2019년 5월에 류마티스 관절염을 진단받게 되었습니다. 진단받고 제 나름대로 약에 대한 부작용을 읽어보니까 너무 무섭고 심각했습니다. 그래서 약을 먹는 중에 유튜브를 찾아보게 되었습니다. 박사님의 유튜브를 보고 […]

이전112345678910/10···121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