갱년기 증상을 감소시키는 방법

갱년기 증상은 여성호르몬 외에도 여러 관점에서 접근해야 합니다
현미채식, 운동, 충분한 수면으로 갱년기 증상을 극복하시기 바랍니다

갱년기 증상을 감소시키는 방법에 대해 문의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여성호르몬 투여는 갱년기를 극복하는 올바른 방법이 아닙니다.

갱년기는 여성호르몬이 급격하게 줄어드는 시기입니다. 갱년기 증상이란 이로 인해 생기는 문제들을 말합니다.

여성호르몬은 약 12세부터 50세까지 지속하다가 그 후에는 많이 줄어듭니다. 여성호르몬이 줄어들면 얼굴 화끈거림, 땀, 가슴 답답한 현상, 불면증 등이 나타납니다.

모든 여성이 갱년기를 겪습니다. 그런데 여성호르몬 분비가 줄어드는 것이 갱년기 증상의 주원인은 아닐 것입니다. 왜냐하면, 갱년기 증상을 겪지 않고 지나가는 사람들도 많기 때문입니다.

이렇게 본다면 호르몬의 분비 때문에 갱년기 증상이 나타난다는 것은 조금 지나친 설명입니다. 결국, 갱년기 증상을 호르몬이 아닌 다른 문제로 보는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는 뜻입니다. 호르몬 분비 역시 증상에 영향을 미치기는 하겠지만, 문제를 해결하기에 충분하지 않다는 것입니다.

여성호르몬이 갱년기 증상의 주원인이라면 여성호르몬 투여가 해결의 지름길이어야 합니다. 그러나 여성호르몬 투여는 암, 고혈압, 당뇨병 등이 높아지는 부작용을 일으킵니다. 여성호르몬 투여는 갱년기 증상을 해결하는 좋은 방법이 아닙니다.

현미, 채소, 과일을 먹고 적당한 운동과 잠을 충분히 자면 갱년기 증상이 줄어듭니다.

갱년기에는 자신의 삶을 되돌아보고 더 긍정적으로 생각해야 합니다. 삶을 더 즐겁게 여기고 적극적인 생각을 가져야 합니다. 이렇게 하면 갱년기 증상은 대부분 없어집니다.

50세 정도 되면 자식이 품을 떠나 허전한 상태가 됩니다. 흔히 빈 둥지 증후군이라고 이야기하기도 합니다. 이 시기에 앞으로의 삶을 구체적으로 생각하고 준비한다면 허전함이 줄어듭니다.

잠을 충분히 자면 갱년기 증상이 많이 없어집니다. 충분한 수면을 위해서는 낮에 적당한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건강한 피로감을 느끼면 숙면을 할 수 있습니다.

갱년기 증상 때문에 저를 찾아오는 환자들에게 현미, 채소, 과일을 드시도록 했습니다. 그 결과 갱년기 증상이 1주일 정도 만에 빠른 속도로 현격히 감소했습니다.

현미, 채소, 과일에는 사람을 차분하게 만들어주는 칼슘, 칼륨, 마그네슘 등의 성분이 많습니다. 그리고 몸에 필요한 비타민이 들어있습니다. 비타민은 몸의 기능들이 잘 돌아가게 해주는 역할을 합니다.

현미채식을 하면 갱년기 증상이 빨리 없어집니다. 식습관 개선과 함께 적당한 운동, 충분한 수면을 해주면 갱년기 증상을 얼마든지 극복할 수 있습니다.

 

 

No comments
Write CommentLIST
WRITE COMMENT

위로이동